꽃과 악마

HISAMU OTO

판타지

내가 손을 대면 너도 꽃처럼 시들어버릴까 두려워‥
대악마 바비가 마계에서 인간계로 이주하고 두 번째 겨울,
그는 저택 앞에서 인간 아기를 줍는다.
꽃같이 예쁜 미소를 보여주기에 '하나(花)라고 이름 짓고 소중히 기른 그 아기는,
14년의 시간이 흘러 조금씩 사랑에 눈을 뜬 소녀가 되어가는데‥‥?!

HANATO AKUMA ⓒ HISAMU OTO 2008 / HAKUSENSHA, INC.