육식녀의 추천

KOBATO NENEKO

드라마

직급도 취향도 성격도 전혀 맞지 않는 세 사람이 울고 분노하고 기뻐하며... 어쨌든 고기를 잔뜩 먹어치운다!!
"참지 않아도 돼."
물리적 의미의 육식녀가 선사하는 괴로운 나날의 보상, 미트 스토리.