누군가에게 상처입히는 것을 두려워하여 항상 주위에 선을 긋는 우등생 죠르쥬.
그건 다름아닌 자신을 지키는 벽이자 동시에 다른 사람을 거부하는 벽.
그런데 어느 날 그의 앞에 나타난 문제아 로베르는 그 선을 단숨에 넘어온다!!
예리한 칼날처럼 로베르의 말들은 죠르쥬의 가슴에 날아와 박히는데…?!

ⓒ 2000 CHIGUSA KAWAI / SHINSHOKAN