자꾸 그러시면 저 녹아요.

Jiuye

시대물BL

사부님, 자꾸 그러시면 전 녹아 없어지고 말거예요.
끈적끈적한 눈빛과 에로틱한 손길로 제자를 애달프게 하는 사부가 있다면…?

어릴 적 생명의 은인을 사부로 둔 현도. 자신의 부모를 죽인 원수들에게 복수를 하기 위해 칼날이 되고자 하나 그의 타고난 운명은 그렇질 못하는데….
과연 현도는 자신의 운명을 받아들일 것인지, 아니면 칼날이 되어 부모님의 원수에게 복수를 할 것인지….
그리고 사부의 진심은 과연 무엇인지!? 현도의 미래를 위한 것인지, 아니면 자신의 본능을 만족시키려 하는 것인지….

홈 화면에 추가

에서 '홈 화면에 추가'로
바로가기 아이콘을 생성하세요.